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 지프 캠프 2017 모두에게 열린 오프로드의 즐거움을 말하다!!

지난 주말 '지프 캠프 2017' 이 열리는 강원도 횡성 웰리힐리파크는 다녀왔다. 지프캠프는 지난 달에 선발대로 미리 다녀왔지만 오프로드의 즐거움을 잊지 못해 다시금 다녀왔다.


지프 캠프는 매년 개최하는 행사이지만 지난 해 까지는 지프 오너가 아니면 참가할 수 없는 행사였기에 지프 차량을 구입하지 않으면 참가하고 싶어도 참가할 수가 없었다.


하지만 FAC 코리아는 지프 그리고 오프로드의 매력을 보다 많은 사람들이 경험하고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만들기 위해 지프 캠프 2017 에서 부터는 오너에서 부터 지프를 보유하지 않은 고객들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열린 행사로 치뤄졌다.

6월 3일부터 총 4일간 개최되는 지프 캠프 2017는 웰리힐리파크의 슬로프를 오프로드 코스로 꾸미고 지프의 전 라인업인 랭글러, 체로키, 레니게이드 차량으로 도심에서는 경험할 수 없는 오프로드의 즐거움을 모두에게 제공했다.


총 1,000팀을 신청받은 지프 캠프 2017은 스키 슬로프를 오프로드 코스로 조성한 챌린지 파크와 지프 오너들이 자신의 차량으로 극한의 오프로드를 체험할 수 있는 오너스 파크로 구성하고, 푸드트럭, 이벤트 그리고 스파르탄 레이스와 공연 등을 단지 오프로드를 즐기기 위한 캠프가 아닌 가족 단위 팀들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다채로이 꾸며 놓아 주말 가족 나들이와 여행을 모두 만족시키기도 했다.


오프로드 코스는 계단, 피크코스, 나무다리, V 계곡, 시소, 트랙션 등 다양한 장애물을 통화하는 챌린지 파크로 최강의 오프로드 성능을 모두 경험할 수 있는 코스로~

직접 지프 라인업에 탑승 및 인스트럭터의 가이드에 따라 직접 오프로드 코스를 정복하는? 경험을 통해서 지프 차량의 오프로드 성능과 기술력을 직접 경험할 수 있었다.


특히, 도심형 SUV이면서 편안하고 넓은 공간을 자랑하는 그랜드 체로키와 체로키 그리고 지프 라인업의 막내인 레니게이드로 오프로드 코스를 정복하는 경험은 지프 = 랭글러라는 선입견을 완전히 바꾸어 놓는 계기가 되기도 했다.

지프 전 라인업에서 경험할 수 있었던 주행 모드는 아무리 험난한 코스라도 버튼 하나로 조작이 가능해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오프로드의 매력을 경험할 수 있는 점은 지프 캠프 2017의 가장 큰 수확이 아닐까? 한다.


지프 고유의 아날로그 감성으로 가득 채운 랭글러, 루비콘, 사하라 등은 투박하지만 오프로드를 위해 여타의 것을 배재 하면서도 날 것 그대로의 매력을 경험할 수 있었던 시간은 오프로드를 나와는 다른 세상으로만 여겼던 새로운 고객에게 오프로드의 매력을 어필하는데 충분 이상의 즐거운 경험을 안겨주기도 했다.


도전이 쉽지 않은 코스에서 빛을 발휘한 랭글러의 액슬 록과 스테이 바 그리고 트랜스퍼 케이스가 장착된 4X4 파워트레인은 접지력에 맞추 구동력을 배분하고 차체 흔들림을 최소화하여 장애물 코스를 지날 때 휠과 액슬이 지형에 맞춰 높이와 경사를 맞춰 나가는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바위 더미로 이루어진 ROCK 코스, 물 웅덩이, 굴곡 코스 등 16개의 인공 장애물 코스는  V6 3.6L 펜타스터 엔진의 최고 출력 284마력, 최대 토크 35.4kg.m의 강력한 파워로 기본 스로틀로 극복이 가능한 파워를 자랑하기도 했고, 험난한 코스를 통과하는 만큼 차체와 지면이 맞닿는 등의 극한의 환경에서도 지프 차량들은 걱정할 것이 없이 돌파할 수 있는 자신감을 경험할 수도 있었다.


지프 캠프는 64년 전통의 세계 최고의 오프로드 축제로 국내는 13번째로 열린 행사이다. 매년 미국, 유럽, 호주 등 전세계 각지에서 지프 어드벤처, 지프 잼보리 등의 이름으로 개최가 되고, 국내의 경우 스파트탄 레이스와 함께하기도 한다.


단순히 차량만을 탑승하는 운전자만을 위한 행사가 아닌 가족, 친구, 연인 등이 함께 즐길 수 있도록 프로그램한 지프 캠프 2017는 볼거리, 먹거리, 즐길거리 또한 빼 놓을 수 없다.


웰리힐리 중단 잔디 광장에서는 스파트탄 레이스로 로프 올라가기, 벽 뛰어넘기, 타이어 뒤집기 등 험난한 장애물과 미션을 빠른 시간에 통과하는 극한의 레이스를 경험하고 체험할 있도록 꾸며 놓았으며~


지프 캠프의 네이밍에 걸맞게 도심 속에서만 생활하는 도시인에게 캠핑의 매력을 경험할 수 있도록 꾸민 불 피우기, 장작 만들기 체험 등을 할 수 있는 부시 크래프트 레슨 또한 큰 호응을 얻으며 참가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이와 함께 모두 같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이벤트로 가득했던 타이어 던지기, 럭비공 던지기, 타이어 볼링, 크로마키 포토존, SNS 포토 프레임 등은 어른 뿐만 아니라 여성과 아이들에게도 즐거움을 제공하며서 지프 캠프 2017을 함께 즐길 수 있도록 꾸며 놓았다.


지프 캠프 2017은 국내에서 개최된 13번째 행사 중 가장 큰 규모이고 위에서도 언급한 지프 보유 고객만을 대상으로 한 것이 아닌 모든 고객들에게 열린 행사로 지프의 매력 그리고 다양한 프로그램을 통해서 높은 만족도를 제공했다.


내년에 열린 지프 캠프 2018에서도 올 해와 같이 열린 행사로 개최될지는? 모르겠으나, 지프 캠프 2017에 참석한 고객들은 지프의 매력 그리고 다양한 이벤트와 공연 등으로 누구보다도 즐겁고 행복한 시간을 보내지 않았나? 하며~

오너스 파크에서 느낀 지프의 매력을 선발대로 먼저 다녀 온 아래의 링크를 통해서 자세히 살펴보시기 바라며, 글로벌 시장을 비롯해 국내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SUV 신차들에 다양한 내용을 아래 링크를 통해서 확인해 보시기 바란다.


- Jeep 진짜 매력을 보여준 2017 지프 캠프 (Jeep Camp 2017) 퍼스트 챌린저
- 5월 국산차 판매량 - 쌍용차의 부활을 알린 G4 렉스턴 기대만큼
- 현대차 첫 소형 SUV 코나 실차 유출 당신의 선택은?!
- G4 렉스턴 가격 경쟁력으로 승부? 서스펜션 차별?
- [시승기] 2세대 더 뉴 미니 컨트리맨 "얼굴보다 몸매"
- [시승기] QM6 봄꽃 나들이의 여유와 편안함
- 쌍용 G4 렉스턴 직접 보니 파워트레인에 대한 우려
- 먼저 만나 본 뉴 푸조 3008 봄은 오는가?
- 볼보 신형 XC60 수입 SUV 시장의 새로운 강자
- 싼타페 스포티지 2천만원 대 가격 낮춰 내수 시장 방어 전략
- 완벽한 7인승 티구안 올스페이스 국내 시장 출시 기대감 높아져~
- 기대를 저 버리지 않는 피아트 500X 파격 할인으로 재고 떨이 시작
- [시승기] QM3 에투알 화이트 Re Signature 보이는 것은 조금 안 보이는 곳은 많이~
- [비교시승] 트랙스 vs 티볼리 선두의 자리를 탐하다
- [시승기] 싼타페 맥스크루즈 포지셔닝의 변화가 필요한 시점
- 티볼리 유로 NCAP에서도 낙제점 아이오닉은 별 5개인데...
- 쉐보레 캡티바 빈자리 에퀴녹스가 채우나?
- 럭셔리 플래그십 SUV에 대한 끊임없는 도전 레인지로버 vs 벤테이가
- [시승기] 더 뉴 트랙스 렛 미인 방불케 하는 성공적인 변신
- 짚 레니게이드 브레이크만 밟아도 윌리 묘기를 할 수 있다?!

신고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2605)N
Photo & Travel (248)
Review & Gadget (1048)
Car & Motor Review (1022)N
Book (25)
june's lifelog (183)
Food story (7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