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 특급 소방수 르노삼성차 뉴 QM3 고급화 전략은 무엇?!

국내 소형 SUV 시장은 그야말로 춘추전국시대이다. 티볼리를 선두로 트랙스와 QM3가 애써 따라가는 모습에서 현대기아차가 코나와 스토닉이라는 투 트랙 전략으로 시장을 변화시키고 있기 때문이다.

현대차 코나, 기아차 스토닉은 출시와 함께 높은 인기와 계약으로 인해서 물량을 제때 공급하기도 쉽지 않은 상황으로 고급감과 스타일 등 고급감을 살린 소형 SUV로 포지셔닝한 코나와 티볼리의 가격에 정면으로 승부하며 가성비의 티볼리에서 가성비의 코나로 꼼짝달싹 할 수 없는 양동작전을 펼치고 있느 가운데~


국내에 소형 SUV 시장의 개척한 트랙스를 제치고 티볼리가 출시되기 전까지 선풍적인 인기를 얻었던 르노삼성 QM3는 더욱 치열해진 시장에서 경쟁력 확보를 통새서 판매량을 높이려는 뉴 QM3를 선 보이며 뜨거운 시장의 열기를 더하고 있다.

페이스리프트를 거친 뉴 QM3는 온라인을 통해서 유럽 사양의 모델이 공개되었고 시장의 경쟁이 치열해진 만큼 빠르게 대응하며 국내 출시를 알렸다. 페이스리프트를 거친 QM3의 키워드는 고급화 전략이다.


QM3가 국내에 처음 선 보일 때만 해도 유일했던 경쟁 모델인 트랙스 대비 높은 가격 임에도 트랙스의 디젤 엔진의 부재로 인해서 QM3 특유의 높은 효율성을 바탕으로 큰 인기를 얻었지만, 티볼리의 출시 이후 파격적인 스타일과 가격 경쟁력에 밀려 이내 자리를 내 주어야만 했다.

그런 QM3는 페이스 리프트를 통해서 더욱 치열해진 소형 SUV 시장에서 QM3의 경쟁력을 고급화로 방향을 잡고 동급 대비 첨단 사양 채용 및 안전 사양 강화 등으로 다시금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확보하려는 노력의 결과물을 선 보였다.


고급화 전략에 있어 가장 먼저 눈에 띄는 부분은 외관의 변화이다. 부분 변경 모델인 만큼 전체 스타일링은 동일하지만 새로운 디자인 요소인 'ㄷ' 자 형태의 면발광 LED DRL, 크롬 라디에이터그릴, LED 퓨어 비젼 헤드램프, 코너링 램프, 다이내믹 턴 시그널, 이지 파킹, 사각지대 경보장치, 경사로 밀림 방지,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 등을 새롭게 추가하여 상품성과 경쟁력을 높인 것이 특징이다.

여기에 SM6에 처음으로 적용하면서 호평을 받은 아메시스트 블랙 컬러와 아타카마 오렌지 2가지 바디 컬러를 새롭게 추가하면서 QM3의 고급감을 살렸고, 17인 블랙투톤 알로이 휠, 오프로드용 보호 패널 디자인의 스키드 등을 추가하여 한층 젊어지고 세련되면서 고급스러운 느낌까지 선 보였다.


첫 인상을 좌우하는 외관의 변화는 기존의 동글동글하고 귀여운 이미지에서 남성적인 스타일을 부각시키며 SUV로서의 이미지를 강조한 모습으로 남성 오너의 구입 비중을 높이려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고 해도 좋을 것 만 같다.

르노삼성의 경우 소형에서 부터 중형, 준대형에 이르기까지 LED 퓨어 비전 헤드램프를 적용시키며 안전과 스타일을 모두 만족시키는 전략을 취하고 있는 점 또한 뉴 QM3와 함께 출시를 앞두고 있는 클리오에서도 시장에서의 좋은 반응을 이끌어 낼 것으로 보인다.


외관의 변화 만큼 실내의 변화는 고급화 전략을 더욱 크게 체감할 수 있다. 나파 가죽 시트로 동급 대비 최고급 소재를 적용하고 있는 모습이고 스티어링 휠 또한 가죽으로 마감 했을 뿐 아니라~


가죽 트리밍으로 고급감을 강조한 대시보드, 알루미늄 페달 그리고 최상위 트림에 제공되는 동급 최초의 고정형 파노라믹 글라스 루프를 탑재해 소형 SUV에서 경험할 수 없었던 (티볼리, 코나, 스토닉, 트랙스 등) 개방성을 확보 함으로써 상품 경쟁력을 높였다.

새로운 인포테인먼트 시스템은 대화면 7인치 터치 디스플레이가 새롭게 탑재됐다. 1GHz 듀얼 코러, DDR 1GB 메모리의 시스템은 성능인 안전성을 대폭 높였고, 온라(oncer) 기능을 통해서 스마트폰 풀 미러링을 구현했다.

여기에 3D로 업그레이드 된 T map 내비게이션은 와이파이 테더링을 통해서 5년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도록 제공하여 소비자가 원하는 요소요소들에서 높은 만족도를 제공할 것으로 예상되며~


차량 주변을 360도로 확인이 가능한 버드 뷰 모니터, 주차 편리성을 높인 이지 파킹 등 여성 운전자를 위한 기능적인 충족 또한 만족시키고 있어 다시금 여성 오너들의 선택을 기다리게 되었다.

페이스 리프트를 거친 뉴 QM3의 파워트레인은 기존과 동일한 1.5L dCi 디젤 엔진과 게트락 듀얼 클러치 변속기가 매칭을 이뤄 복합 연비 17.3km/L의 높은 효율성을 자랑한다.


QM3가 국내 출시한 이후 꾸준히 시승을 통해서 그 변화와 파워트레인을 경험했었던 점을 고려하면 연비 효율성에 있어서 만큼은 QM3를 따라 잡을 경쟁 모델이 없다는 점에서 여전히 매력적인 부분이라고 할 수 있다.

뉴 QM3로 명명된 QM3 페이스 리프트는 그야말로 가장 치열한 시장으로 부각되고 있는 소형 SUV 시장에서 잃어버린 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한 부분 변경 모델로 연비 효율성과 깜찍한 디자인으로 승부했던 출시 초기 당시와는 완전히 다른 고급화 전략으로 시장에서의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고 할 수 있다.

8월 1일 사전 계약과 함께 가격을 공개한 뉴 QM3의 고급화 전략에 따른 가격 경쟁력 또한 갖추고 있어 우려했던 가격에 대한 부담을 줄이면서 다시금 주목을 받고 있다.

뉴 QM3는 디자인 변화와 함께 높은 상풍성과 고급화 전략을 취하면서도 가격은 기본 트림은 SE는 기존과 동일한 가격으로 판매되고, 고급형 트림인 RE 시그니처는 2,570만원 / QM3의 볼륨 트림은 RE는 2,450만원으로 30만원의 인상폭이 있지만 상품성을 크게 확대했다는 점에서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예상된다.


현대차 코나, 기아차 스토닉이 티볼리를 직접적으로 저력하고 있는 사이에 새로운 얼굴로 성형에 완벽히 성공한 트랙스의 분달에도 불구하고 낮아진 인지도와 달리 뉴 QM3만의 고급화 전략으로 SM6, QM6의 뒤를 이어갈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고 있지 않나? 하며~

8월 판매량이 더욱 궁금해지고 있는 현대차 코나, 기아 스토닉 그리고 티볼리, 트랙스와의 경쟁에서 뉴 QM3의 성적을 기대해 보며, 소형 SUV 시장에서 치열한 경쟁을 펼치고 있는 라이벌들의 시승기와 비교 시승기를 아래 링크를 통해서 확인해 보시기 바란다.


- 티볼리의 꼼수?! 코나, 스토닉 계약서만 있으면...
- [시승기] 더 뉴 미니 컨트리맨 소형 SUV의 매력을 어필하다
- [시승기] 코나 1.6T 잘 만든 만큼 가격도~
- 기아 스토닉 직접 확인해 보니 2가지만 기억하면~
- 현대차의 첫 소형 SUV 코나 시작이 절반?! 가격 경쟁력 또한 빼 놓지 않아...
- 기대를 저 버리지 않는 피아트 500X 파격 할인으로 재고 떨이 시작
- [시승기] QM3 에투알 화이트 Re Signature 보이는 것은 조금 안 보이는 곳은 많이~
- [비교시승] 트랙스 vs 티볼리 선두의 자리를 탐하다
- 티볼리 유로 NCAP에서도 낙제점 아이오닉은 별 5개인데...
- [시승기] 더 뉴 트랙스 렛 미인 방불케 하는 성공적인 변신
- [시승기] 여전히 매력적인 QM3 T2C 시승기
- [비교 시승] 티볼리 디젤 vs 트랙스 디젤 좋거나 혹은 나쁘거나
- [시승기] 티볼리 디젤 거칠지만 괜찮아


' 본 포스트는 르노삼성자동차로부터 소정의 원고료를 지원받아 작성되었습니다'

신고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2741)N
Photo & Travel (248)
Review & Gadget (1059)
Car & Motor Review (1143)N
Book (25)
june's lifelog (187)
Food story (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