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 푸조 308 페이스리프트 - 3008의 후광으로 재 평가 받을까?!

2017 서울모터쇼 그리고 사전 계약을 통해서 2017년 푸조의 인기와 실적을 이끌고 있는 푸조 3008에 이어 308이 패밀리 룩을 이어 받으며 페이스리프트에 대한 정보가 유출됐다.

푸조 308는 골프의 경쟁 모델로 국내에서도 높은 관심을 받았지만 실제 판매로는 이어지지 않으면서 저 평가되고 있는 모델 중 하나이다. 이는 푸조라는 브랜드가 가지고 있는 네임 벨류 영향도 무척이나 많이 받았다고 할 수 있다.

하지만 풀 체인지를 거친 푸조 3008이 2017 서울모터쇼를 통해서 공식 데뷔 하면서 1,000여대가 넘는 사전 계약 실적으로 국내 확보 물량이 판매를 따라가지 못하고 있는 실정인 가운데~


푸조 3008의 새로운 디자인과 성능을 바탕으로 푸조 308이 새로운 디자인과 파워트레인의 대대적인 변화를 통해서 국내 해치백 시장에서 재 평가를 받게 되는 기회를 맞을 것으로 예상된다.

공개된 푸조 308 페이스리프트는 영략없는 3008의 축소판이다. 새로운 패밀리 룩을 제사한 3008의 디자인을 계승하면서 개성은 있었지만 눈에 잘 띄지 않았던 강렬한 디자인을 완성하고 있다.


푸조 3008의 디자인이 조금 과하다?! 싶은 생각이 들기도 했다면 308 페이스리프트에서는 오히려 장점이자 매력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봐도 좋을 것 같다. 그만큼 푸조 308을 각인 시키고 첫 인상에서 소비자의 시선을 이끄는데 충분히 매력적이고 야누스적인 느낌을 강하게 풍기기 때문이다.

보석같이 빛나는 LED DRL과 크롬으로 멋을 낸 그릴, 안개등 가니쉬와 오묘한 헤드램프 디자인 등 푸조 308 페이스리프트는 그동안 국내 시장에서 주목을 받지 못했던 이유를?! 새로운 디자인을 통해서 알 수 있는 부분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푸조 308 페이스리프는 새로운 패밀리 룩 디자인과 함께 파워트레인에 대한 대대적인 변화 또한 함께 적용했다. 디자인 만큼이나 풀 체인지 못지 않은 파워트레인의 변화는 어쩌면 푸조 308을 선택하는데 가장 큰 요인으로 작용될 수도 있는 부분이다.


새로운 파워트레인은 푸조 3008과 공유하게 되면서 1.6 HDi 디젤 배기량은 동일하지만 울컥거림과 이질감으로 외면 받아야 했던 기존 변속기를 버리고 아이신 8단 자동변속기와 전자식 기어 쉬프트가 매칭을 이루게된다.

국내에는 디젤 엔진만 출시가 될 것이라는 점에서 1.6 HDi 디젤과 2.0 HDi 디젤 엔진을 탑재한 GT 모델까지 출시할 것으로 에상되는 부분이다.

푸조라는 브랜드를 선택하는데 있어 마지막 까지 고민을 할 수 밖에 없었던 MCP에 대한 이질감과 불편함, 낮설음을 대신 해 전자식 8단 자동변속기를 통해서 출력과 연비 효율성 모드를 만족시키게 되었다는 점 만으로도 푸조 308 페이스리프트 모델이 국내 해치백 시장에서 재 평가를 받기에 충분한 경쟁력을 갖추고 있지 않나? 라는 생각이다.

푸조 3008는 국내 물량 부족으로 인해서 사고 싶어도 살 수 없는 신차 중 하나로 주목 받고 있다. 푸조 3008의 새로운 디자인과 가격 경쟁력 그리고 파워트레인의 변화가 국내 소비자에게 충분히 어필하고 있다는 반증이라고 할 수 있는 상황에서~


푸조 308 페이스리프트는 3008의 후광을 바탕으로 국내 해치백 시장에서 소외 되었던 설움을 반전 시키고 3008과 함께 푸조의 판매 실적과 인기를 끌어 올리는데 큰 역활을 하지 않을까? 하는 부분이며~

가성비, 성능, 주행 질감, 연비 효율성 등에서 장점과 매력 만큼 이를 알아 봐 주는 소비자들이 적어 애만 태워야만 했던 푸조의 차량들에 대한 시승기를 아래 링크를 통해서 자세히 살펴 보시기 바란다.


- [시승기] 2세대 더 뉴 미니 컨트리맨 "얼굴보다 몸매"
- 먼저 만나 본 뉴 푸조 3008 봄은 오는가?
- 2천만원 대 해치백 가격 대비 성능으로 따져 본 TOP 3
- 기대를 저 버리지 않는 피아트 500X 파격 할인으로 재고 떨이 시작
- 시트로엥 C4 칵투스 티볼리 QM3 가격으로 잡겠다?!
- 인피니티 Q30 출시 가격 경쟁력은 어디에?
- [시승기] 푸조 뉴 508 1.6 e-HDi 프렌치 실용주의에 빠지다
- 턱 없이 부족한 표현력 푸조 308 GT
- [비교시승] 푸조 2008 vs QM3 연비 대결의 승자는?
- [비교 시승] QM3 vs 푸조 2008 태생은 같지만 현실은 다른~
- [시승기] 뚜껑은 겨울에 열어야 제 맛!! 시트로엥 DS3 카브리오 시승기
- [시승기] 못 생겼지만 괜찮아!!! 푸조 3008 시승기
- [DS4 시승기] 효율성과 프리미엄에서의 고민? 욕심을 버려야...
- [푸조 508 시승기] 겉모습만이 중요한 것은 아니지!!~ 내실과 기본기에 충실한 푸조 508 시승기
- [시트로엥 DS5 시승기] 스포츠 세단 부럽지 않은 안정감과 무게감, 그리고 일품인 핸들링!!~
- [푸조 208 시승기] 작다고 얕보면?! 잘 달리고 잘 서고, 기름값 걱정 없는 푸조 208 5도어 시승기, 폴로와의 경쟁에서는?
- [시트로엥 DS5 시승기] 프렌치 프리미엄의 감성을 보여준 시트로엥 DS5 가격 & 시승기
- [푸조 208 시승기] 우리 푸조가? 달라졌어요!!~ 푸조 208 5도어 시승기
- [시승기] 시트로엥 DS3, 98마력이라고 무시했다가는?!

신고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2582)N
Photo & Travel (248)
Review & Gadget (1047)
Car & Motor Review (1000)N
Book (25)
june's lifelog (183)
Food story (73)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