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BMW 2시리즈 그란쿠페 공개, 메르세데스-벤츠 CLA 잡겠다?!


글로벌 소형 프리미엄 세단 시장을 발을 들여 놓기 시작한 BMW가 중국 전략형 모델에서 시작됐으나 글로벌 모델로 시장을 확대한 1시리즈 세단에 이어 4도어 쿠페형 세단인 2시리즈 그란쿠페를 공개하고 본격적인 행보에 들어갔다.



BMW는 1시리즈 세단에 이어 선 보인 2시리즈 그란쿠페는 같은 프리미엄 소형 세단이지만 하나가 아닌 두개의 프리미엄 소형 세단 라인업을 통해서 경쟁력을 키우고 보다 다양한 국가에서 BMW의 소형 프리미엄 세단의 경쟁력과 판매량을 높이기 위한 전략이다.

2019 서울모터쇼를 통해서도 공개된 메르세데스-벤츠 신형 CLA 세단과 직접적인 경쟁을 하는 신차로 신형 A 클래스가 전통적인 세단과 쿠페형 세단으로 2개의 라인업을 운영하는 것과 같은 맥락으로 동일한 시장에서 동일한 라인업으로 정면 승부를 펼치는, 마치 평행이론을 보는 것만 같은 느낌이다.



온라인을 통해서 선 공개된 BMW 2시리즈 그란쿠페는 신형 1시리즈와 마찬가지로 MINI와 플랫폼을 공유하는 모델로 전륜 구동을 기반으로 MINI, 1시리즈, X1, X2 등과 파워트레인을 공유한다.

상품의 구성과 각 출시 국가의 상황에 따라서 2시리즈 그란쿠페는 전륜 구동 또는 풀 타입 사륜구동을 제공하지만 북미 시장에는 풀 타임 사륜 xDrive만을 출시한다.

이는 국내 시장에서도 북미와 동일한 구성으로 출시를 하게 되므로, 2시리즈 그란쿠페의 국내 사양 또한 xDrive 구동계가 기본 사양으로 구성되어 판매가 될 예정이라고 할 수 있다.



공개된 2시리즈 그란쿠페의 디자인은 가장 높은 곳에 있는 큰 형인 8시리즈의 디자인에서 영감을 얻어 '베이비 8시리즈' 라는 애칭을 얻기 위한 노력의 흔적들이 곳곳에 역력하지만...



후륜 구동이 아닌 전륜 구동 기반으로 플랫폼과 하드웨어 구성은 이를 따라하기는 매우 어렵다는 것을 확인시켜 준다. 하드웨어의 구성상 높아진 전고와 어색한 비율, 실내 거주성 등을 고려한 바디 스타일은 8시리즈의 디자인 아이덴티티를 최대한 2시리즈 그란쿠페에 담아 내었지만 어색함이 남아있는 실루엣은 어쩌면? 2시리즈 그란쿠페의 유일한 단점이 될 수도 있다.

특히, 소형 세단에서 나타나는 높은 전고와 C필러와 트렁크 리드의 껑충한 바디 스타일은 전면에서의 역동적인 외모가 후면으로 갈 수록 실망으로 이어질 수도 있는 구성으로 전통적인 세단과 쿠페형 세단의 중간 어디쯤에서 포지셔닝하고 있는 것 같은 느낌이다.

이는 경쟁 모델인 신형 CLA가 세단의 형태를 갖추고 있으면서도 쿠페형 세단으로 A 클래스 세단과 CLA 세단을 완벽히 구분한 것과 대조되는 부분이다.



전고를 최대한 낮추고 스포티하고 역동적인 쿠페형 세단의 디자인 완성도를 높이기 위한 프레임리스 윈도우 등 전형적인 요소를 더 한 노력을 충분히 알겠으나, 결과적으로 2시리즈 그란쿠페는 '그란쿠페'라는 BMW의 디자인 철학과는 조금 거리가 있어 보이는 것이 사실이다.

2시리즈 그란쿠페는 전장 4,526mm, 전폭 1,800mm, 전고 1,420mm, 휠 베이스 2,670mm로 경쟁 모델인 신형 CLA 보다 전장과 전폭, 휠 베이스 모두 짧다.



여기서 2시리즈 그란쿠페의 아쉬운 바디 스타일이 나올 수 밖에 없는 가장 큰 이유로, 한계가 분명한 차체 사이즈에서 최대한 뽑아 낼 수 있는 4도어 쿠페형 세단의 한계를 맞닥뜨렸기 때문이라고 할 수 있다. 차체 사이즈를 조금 더 키웠더라면 분명 2시리즈의 디자인은 좀 더 8시리즈가 가지고 있는 다이내믹하면서 역동적이고 예술적인 스타일에 한발 더 다가갈 수 있었을 것이다.

실내의 구성은 신형 1시리즈, 신형 X1과 공유한다. 1시리즈에서 부터 3시리즈까지 많은 부분 공유되는 구성은 세그먼트에 따라서 화려함과 고급감을 얼마나 더 표현했느냐? 의 차이로 보면 될 것이다.



풀 LCD 디지털 클러스터, 9.2인치 헤드 업 디스플레이, 터치를 지원하는 10.25인치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이 등이 소형 프리미엄 세단 임을 잘 보여준다.



특별한 부분이라고 하면 2시리즈 그란쿠페에서 조금 다른 해석으로 완성한 무드 라이팅이 주는 독특한 분위기이다. 조수석 대시보드와 1열 도어트림에 적용한 독특한 무드 라이팅은 기존의 모습과는 완전히 다른 해석으로 다양한 컬러와 베리에이션 되어 2시리즈 그란쿠페만의 개성을 살려주는 포인트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차량의 포지셔닝이나 가격 등을 고려한 실내 소재의 선택과 배치 등에서 신형 CLA를 넘어서는 '럭셔리' 는 보이지 않지만, 독특한 무드 라이팅이 주는 실내 분우기는 분명 실내 소재 구성에서의 단점을 커버하는 역할을 톡톡히 할 것으로 보인다.



첨단 안전 및 편의 사양은 3시리즈의 구성과 크게 다르지 않다. BMW 인텔리전트 퍼스널 어시스턴트를 통해서 음성으로 차량의 다양한 정보와 기능을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고, 후방 카메라, LED 헤드라이트 및 안개등, 파워 프론트 시트, 다이내믹 크루즈 컨트롤, 정면 충돌 경고, 사각지대 감지 및 차선 이탈 경고 등을 기본 사양으로 제공한다.



2시리즈 그란쿠페의 파워트레인은 BMW의 볼륨 엔진이 된 2.0 가솔린 터보로 최고출력 228마력을 베이스로 8단 자동변속기와 매칭을 이뤄 최고속도 209km/h, 0에서 100km/h까지는 6초가 소요된다.

베이스 트림인 228i xDrive를 시작으로 M235i xDrive로 올라가면 5,000~6,200rpm에서 최고출력 301마력, 45,9kg.m 토크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하며 0에서 100km/h까지 4.6라는 가속 성능으로 2시리즈 그란쿠페의 진짜 매력을 보여준다.



유럽 시장에서는 1.5 가솔린 터보, 2.0 디젤 등 다양한 엔진 라인업을 제공하는 만큼 국내 시장에서 2.0 디젤을 선 보일지는? 추후 시장의 상황과 판매량에 따라서 달라 질 것으로 보인다.

BMW 2시리즈 그란쿠페의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북미 시장에서 선 보일 시작 가격은 3만 달러(한화 약 35백만원) 에서 4만 달러(한화 약 47백만원)로 국내 시장의 선호도, 경쟁 모델과의 상품성과 경쟁력 등을 고려하면 국내 출시 가격은 4천만원 중후반에서 부터 시작되어 5천만원 중반까지로 예상해 볼 수 있다.



이제 막 공개되기 시작한 BMW 2시리즈 그란쿠페는 국내 출시와는 아직 많은 시간이 남았다. BMW 라인업의 막내인 신형 1시리즈 또한 국내 출시 여부가 나오지 않고 있으므로, 먼저 시장의 포문을 연 메르세데스-벤츠 신형 A 클래스 해치백 출시와 곧 출시 할 세단과 CLA에 대한 다양한 내용을 아래 링크에서 추가로 확인해 보시기 바란다.


- 국내 출시도 곧?! 벤츠 GLB 북미 가격 공개
- 더 강력한 컴팩트 벤츠 신형 A 45 S 4MATIC 공개
- 신형 CLA 35 슈팅브레이크 벤츠의 왜건 사랑은 끝이 없다~
- 벤츠 신형 A 클래스 해치백 본격 출시 준비
- BMW X2가 비싸다면? 공개된 신형 X1을 주목하자!!
- 8세대 골프 소형 프리미엄 해치백으로 변화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3193)N
Car & Motor Review (1534)N
Review & Gadget (1083)
Photo & Travel (248)
june's lifelog (223)
Book (25)
Food story (73)

최근에 올라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