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프 글래디에이터 공개, 가장 강력한 오프로드 픽업 트럭으로 세를 키우다!!

FCA 그룹의 과감한 브랜드 분리 전략이 지프(Jeep)의 국내 판매량에 큰 영향을 미치며, 2018년 사상 최대의 실적을 올리고 있는 지프가 이번엔 북미 시장의 가장 큰 볼륨을 가진 픽업 트럭 시장에 도전장을 던졌다.

정통 오프로더를 지향하는 지프에서 픽업 트럭에 대한 Needs는 오랜 전 부터 있었지만 이를 현실로 옮기는데 있어서는 꽤나? 시간이 필요했었던 것이 사실이다.


그런 지프가 시장의 Needs와 실적으로 이어지는 판매량에 매우 큰 영향을 주게 될 것으로 예상되는 픽업 트럭 시장에 본격 진출하며, 궁극의 어드벤처 오프로더 픽업 트럭으로 글로벌 자동차 시장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내년 하반기 출시를 알리며 그 시작을 알린 지프 글래디에이터는 총 4가지 트림으로 스포츠, 스포츠 S, 오버랜드, 루비톤으로 4X4 시스템을 기본으로 2단 트랜스퍼 케이스와 다나 44 액슬, 3.73 라디오, 리어 액슬을 특징으로 한다.


루비콘 트림의 경우 락 트록 4X4 시스템과 트루락 디퍼런셜 그그리고 분리형 스웨이드 바를 기본으로 8단 자동변속기, 6단 수동 변속기와 매칭을 이룬다.


지프 글래디에이터의 외관은 지프 루비콘 JL과 동일 한 모습으로 지프 고유의 세븐 슬롯 그릴을 바탕으로 주간 주행등이 포함된 LED 헤드램프와 안개등으로 픽업 트럭 전용 디자인을 채택하지 않고 베이스 고유의 디자인을 계승하며, 적재함을 탑재한 것이 특징으로~

화물 적재시 방해 요소를 없앤 넓은 테일게이트 오프닝을 제공하고, 트레일 레일 카고 매니지먼트 시스템을 통한 추가적인 화물 적재 공간을 지원한다.


화물 적재 공간은 랭글러 언리미티드 보다 787mm 늘어난 전장으로 3,480mm의 휠 베이스를 가지게 되었다. 추가된 1,254mm의 차체는 스틸 베드로 구성된다.

픽업 트럭으로 넓은 적재공간을 자랑하면서 282mm의 지상고, 43.6도의 접근 각, 20.3도의 브레이크 오버 각도 및 26도의 출발 각도를 제공한다.


무거운 적재물을 싣어야 하는 만큼 더 큰 차축, 브레이크와 휠 등을 통해서 최대 725kg의 적재 하중과 최대 3,470kg의 견인력을 자랑한다.


지프 글래디에이터의 출력을 담당하는 파워트레인은 JL에 새롭게 탑재된 2.0 가솔린 터보 엔진이 아닌 이전 세대의 V6 3.6L 펜타스타 엔진을 기본으로 2020년 V6 3.0L 디젤 엔진을 추가할 예정이다.


V6 3.6L 펜타스타 엔진은 최고출력 285마력과 35.99kg.m의 최대토크를 자랑하며, 2020년 추가될 V6 3.0 디젤 엔진은은 최고출력 260마력, 최대토크 45.0kg.m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안전 및 편의 사양 또한 픽업 트럭이라고 예외로 빼 놓지 않았다. 사각지대 모니터링, 후방 교행 모니터링, 정면 오프로프 카메라, 스탠다드 파크뷰 리어 백업 카메라,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 전자식 전복방지 시스템 등을 포함한 전자 제저 주행 안정 장치 등 80가지 이상의 안전 및 보안 장치를 제공한다.


탑착식 하드톱 , 탈찰식 소프트 탑을 제공하는 유일한 픽업 트럭이며, 접이식 전면 유리를 제공하는 유일한 트럭으로 지프 고유의 아이덴티티를 포함하고 궁극의 어드벤쳐 오프로드 픽업 트럭을 현실화 했다.


아웃도어, 레저 활동에 대한 Needs와 기대치를 모두 만족시키기 위해 태어난 지프 글래디에이터는 픽업 트럭이 일상의 한 부분이 된 북미 시장에서 일상과 아웃도어, 모터스포츠 등을 모두 만족시키는 가장 이상적인 오프로드 픽업 트럭으로~


지프 고유의 아이덴티티를 바탕으로 픽업 트럭의 새로운 대안이자 기준을 제시하는 신차로 북미는 물론, 국내에서 포드 F-150 공식 출시 시기에 발 맞추어 렉스턴 스포츠와는 차별화 된 진정한 오프로드 픽업 트럭으로 국내에서는 큰 환영을 받는 오프로드, 아웃도어, 레져 활동 등을 원하는 소비자의 욕구를 모두 충족시키는 신차로 지프 글래디에이터의 인기는 꽤나 높지 않을까? 하며~

11년 만의 풀 체인지를 거친 지프 랭글러 JL, 사하라 JL의 시승기와 관련 정보를 아래 링크를 통해서 자세히 살펴 보시기 바란다.


- 지프 신형 랭글러 JL 2.0 터보 올바른 선택?! 랭글러 JK V6 3.0 vs JL 2.0 터보
- [시승기] 2018 지프 올 뉴 랭글러(JL) 사하라 도심과 오프로드를 모두 만족?!
- [시승기] 지프 올 뉴 랭글러 슈트 입은 상남자의 변신
- [시승기] JEEP 올 뉴 컴패스 칭찬할 수 밖에 없는 이유를 경험하다
- 작지만 강해진 지프 뉴 체로키 4천만원 대 가솔린 SUV 경쟁에 동참
- Jeep 진짜 매력을 보여준 2017 지프 캠프 (Jeep Camp 2017) 퍼스트 챌린저
- 2017 고아웃캠프 X 지프의 매력 발산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3255)
Car & Motor Review (1592)
Review & Gadget (1083)
Photo & Travel (248)
june's lifelog (227)
Book (25)
Food story (73)

최근에 올라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