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G G4에 대한 실망이 LG G4 프로 스펙의 상상력을 키운다

LG전자가 갤럭시 S6, 아이폰 6에 대항하기 위해 야심차게 내 놓은 LG G4가 출시와 함께 리얼 가죽 커버를 통해서 많은 관심을 얻은 것이 사실이지만....

이내 LG G4에 대한 사용자 경험은 말 그래도 'X레기'라는 평가를 받고 있고, 그로 인해 LG전자의 2015년 G시리즈 성장에 대한 기대치를 과감하게 무너뜨리고 있다.


LG G4에 대한 실망감과 아쉬움이 커지면서 G4 프로는 제발 나아지기를 바라는~ 간절한 마음에서 일까? LG G4 프로의 스펙에 대한 기대치가? 다르게 말하면 자신이 선택한 LG G4에 대한 보상 심리가 작용하면서 예상 스펙에 대한 기대차가 하늘을 찌르고 있다.

LG G4 프로 스펙에 대한 예상과 의견은 어디까지나 루머일 뿐이다. LG G4를 구입하려다 사용자들의 평가로 인해서 포기해야만 했지만 갤럭시 S6나 아이폰 6로 넘어가기에는 자존심이 허락하지 않다보니 G4 프로에 대한 애증은 더욱 커저만 가고 있는데...

LG G4 프로에 거는 기대치를 루머를 통해서 알 수 있는 스펙이 외신들에 의해 빠르게 확산되고 있다.

LG전자는 G시리즈 성공과 함께 하이엔드 플래그십 모델로 G시리즈에 프로를 더 한 모델을 시장에 출시하는 지금까지의 과정을 비추어 보아 LG G4 프로 또한 G4에 대한 실망감과 아쉬움에 대응하기 위해서 G4 프로를 출시 하지 않을 수 없는 입장이다.


러시아의 외신에 따르면 LG G4 프로는 스냅 드래곤 820 칩셋, 4GB RAM, 27MP 카메라가 탑재 될 것이라는? 다소 허무맹랑한 스펙에 대한 루머가 나돌고 있다고 밝혔다.

현재까지 3GB RAM을 탑재한 플래그십 모델들을 넘어 4GB RAM과 20MP를 넘어 27MP라는 카메라 스펙은 지금까지 어디에서도 확인되지 않은 카메라 화소이다.

여기에 스냅 드래곤 820은 Qualcomm의 첫번째 장치로 내년 초에나 탑재가 가능한 칩셋이고 대량 생산을 위한 준비가 되지 않았다는 점에서 G4 프로에 대한 루머는 어디까지나~ 루머로 시작해 루머로 끝날 가능성이 매우 높다.

아마도 G4 프로가 예상보다 빠르게 시장에 출시한다고 하면 기존 G4 사용자는 배신감을 느끼기에 충분할 것이며, G4 프로에 대한 사용자의 반감은 더욱 높아질 수도 있다.


그럼에도 LG전자는 G4 프로 모델을 내 놓치 않을 수 없는 입장이다. 국내 시장에서의 판매량에서도 LG G4는 경쟁 모델 대비 가장 늦은 출시 시기에도 불구하고 판매량의 TOP 10에도 이름값을 제대로 하지 못하고 있기 때문이다.

LG G4가 내세우고 있는 카메라 성능과 리얼 가죽 커버의 마케팅에도 불구하고 사용자의 경험이 판매량에 영향을 끼칠만큼 낮은 만족도로 인해서 G4 역시 '최적화' 라는 숙제를 여전히 풀지 못하고 있는 현실을 맞고 있기에....

G4 프로에 대한 사용자의 보상심리는 더욱 높아지는 반면, G4의 판매량은 보조금을 얼마만큼 지원하느냐?에 따라서 판매량이 달라진다는 점 또한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하는 난감한 현실을 맞고 있다고 할 수 있다.

2015년 한 해를 책임져야 하는 LG전자 스마트폰의 주력 모델인 LG G4가 인기와 판매량에서 이름값을 제대로 하지 못하는 가운데... G시리즈의 불씨를 키울 수 있는 유일한 카드라고 할 수 있는 G4 프로를 언제, 어떤 스펙과 기능 그리고 최적화를 통해서 사용자의 실망과 아쉬움을 달랠 수 있을지? 지켜 보아야 겠으며~

LG G4가 화려한 출시에 비해 초라한 성공을 거둘 수 밖에 없는 이야기는 아래 링크를 통해서 자세히 살펴 보시기 바란다.


- 갤럭시S6 1위 LG G4 10위권 희비갈린 소비자의 선택
- [Tibuzz] 갤럭시S6 vs LG G4 사용자들의 평가는?
- [비교] LG G4 vs 갤럭시 S6 벤치마크 및 상세 성능 비교
- [성능 비교] 갤럭시 S6 vs LG G4 사용자 경험에서 부터 차이가...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3354)
Car & Motor Review (1684)
Review & Gadget (1086)
Photo & Travel (248)
june's lifelog (228)
Book (25)
Food story (73)

최근에 올라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