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공개된 현대 픽업트럭 싼타크루즈 국내 출시가 어려운 이유!~

 

현대자동차가 북미 시장에서 가장 많은 판매량을 가진 픽업 트럭 시장에 출사표를 던지는 싼타크루즈를 깜짝 공개하고 하반기 부터 판매를 시작한다고 알렸다.

북미 시장에서 픽업 트럭은 모든 가정에 1대는 필수로 소유하고 있는 완벽한 이동수단으로 마트, 백화점, 가전매장 등 쇼핑몰을 이용하고 구입한 다양한 물품을 직접 싣고 집으로 와야 하는 덕분에 TV를 비롯한 가전제품의 거의 모든 물품을 픽업 트럭을 이용해 집으로 가져온다.

단순히 픽업 트럭이 가지는 화물적재량이나 능력이 중요한 것 보다 일상에서 가장 다재다능한 자동차로 필수품이라고 할 수 있다보니 픽업 트럭은 엄청난 판매량을 자랑하고 가장 큰 시장이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개발 단계부터 이목이 집중됐던 현대 싼타크루즈는 처음 선 보이는 픽업 트럭이고 코로나 블루 이후 픽업 트럭을 이용한 레져, 아웃도어, 캠핑 등이 사람들이 몰리며 국내에서도 판매량과 함께 시장의 급격히 커지고 있어 더욱 많은 관심을 받고 있다.

깜짝 공개된 현대 싼타크루즈는 준중형 SUV인 투싼의 디자인을 바탕으로 프레임 바디가 아닌 유니바디 트럭으로 외관 디자인은 기존 미들사이즈 트럭들보다 진 일보한 디자인과 스타일을 연출해 SUV와 픽업 트럭의 장점을 모았다는 평을 받기 시작했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디자인 만 본다면 싼타크루즈는 신형 투싼을 베이스로 하고 있지만 픽업 트럭을 위한 유니바디로 변형을 시킨 플랫폼으로 예상되고 캐빈과 적재함의 일체형 디자인을 통해서 SUV와 픽업 트럭의 장점을 디자인을 통해서 세련되고 스타일리시 한 모습을 연출한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후면 또한 테일게이트에 T자 형태 그리고 입체감을 적용한 테일램프 적용으로 기존 픽업 트럭들의 단순했던 디자인을 탈피 해 픽업 트럭도 힘 쎄고 강하게 만 보이려는 것이 아닌 도심과 일상 그리고 아웃도어를 만족시키는 빼어난 스타일을 완성하고 있어 더욱 큰 기대와 주목을 받고 있다.

블랙 몰딩 곳곳에 싼타크루즈의 음각을 적용해 지프의 그것과 같은 포인트 요소들을 적용 해 존재감 및 시각적인 즐거움을 제공한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실내의 구성 또한 신형 투싼과 동일한 구성으로 인포테인먼트와 공조기를 포함한 통합 센터페시아 디스플레이를 적용 해 실내에서 느껴지는 픽업 트럭의 향기는 전혀 느껴지지 않는다.

다만, 픽업 트럭 본연의 기능에 있어서 내구성 그리고 먼지와 이물질 등으로 비교적 안전한 방수, 방진 아날로그 버튼들을 터치 패널이 대체하면서 발생할 수 밖에 없는 스크래치나 오염 등에 대해 북미 시장에서 어떻게 받아 들일게 될지? 궁금해지는 부분이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실내 공간은 아무래도 적재함으로 인해서 작아질 수 밖에 없는 구조이다 보니, 경쟁 모델인 콜로라도, 포드 레인저 등과 큰 차이가 없는 모습이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싼타크루즈의 차체 사이즈는 전장 5016mm(197.5") / 전폭 1905mm / 휠베이스 3004mm / 전고 1694mm 로 콜라라도, 레인저 보다 전체적으로 작은 사이즈의 컴팩트 유니바디 픽업 트럭이다.

적재함의 사이즈는 길이는 상단 1229mm / 하단 1323mm로 101.9sq. ft의 면적을 갖추었다.

 

북미 기준 파워트레인은 190마력 2.5L GDI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 275마력 2.5L T-GDI 엔진과 습식 8단 듀얼 클러치 변속기(8DCT) 등 2가지로 디젤이 아닌 가솔린 엔진이 주력인 북미 시장을 위한 전략적 파워트레인을 탑재한다. 2가지 모델 모두 상시 4륜 구동기능 HTRAC을 선택할 수 있어, 어떠한 노면에서도 자신감 있는 주행을 가능하게 해준다.

파워풀한 동력성능은 준중형 SUV급의 컴팩트한 차체 크기를 더욱 효율적으로 활용할 수 있게 돕는다. 뛰어난 기동성과 짧은 회전반경은 오프로드와 같은 거친 노면 뿐만 아니라 도심과 같은 복잡한 도심 환경에서도 최적화된 주행성능을 발휘한다고 밝혔다.

북미 시장의 가장 큰 마켓인 픽업 트럭 시장에 본격적인 경쟁을 알린 현대 싼타크루즈는 국내 출시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고 있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국내 시장의 유일한 국산 모델인 렉스턴 스포츠와 수입 프리미엄 픽업 트럭을 지향하는 콜로라도, 글래디에이터, 레인저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는 만큼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을 경쟁 모델을 압도하는 싼타크루즈는 국내 시장에서의 경쟁력이 매우 높은 것이 사실이다.

하지만 국내 시장 출시가 쉽지 않을 것으로 예상된다. 왜냐하면 픽업 트럭의 가장 큰 혜택인 자동차 세금이라는 부분에서 승용 화물로 인증을 받지 못할 수 있기 때문이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국내법상 승용 화물로 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2가지 조건을 만족해야 한다. 가장 중요한 첫번째 조건은 승객석과 적재함이 완전히 분리가 된 구조여야 한다는 점, 두번째로는 적재 공간이 2제곱미터 이상 확보해야 한다는 점이다.

승객석(캐빈)과 적재함이 분리가 되어야 하는 첫번째 조건에서 싼타크루즈는 프레임 바디가 아닌 유니바디로 캐빈과 적재함이 일체형 구조를 하고 있기에 태생부터 승용 화물로 인증을 받을 수 없다는 점이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적재 공간의 경우 2제곱미터 규정을 넘어서는 방법은 충분히 만들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되나 첫번째 조건에서 화물이 아닌 승용차로 인증을 받게 되는 경우 싼타크루즈를 구입하려는 소비자들의 선택을 받을 수 있을 것이냐? 에 대해서는 확신보다는 의 의문점이 더욱 크기 때문이다.

가솔린 파워트레인에 대한 대중의 인식과 기술의 발전으로 디젤 파워트레인을 선호하지만 가솔린도 괜찮아!~ 라는 인식이 커지고 있지만 신차 구입에서 부터 유지관리에 있어 적재함이 있는 5인승 SUV를 구입하려는 국내 소비자들은 많지 않을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현대차 싼타크루즈 픽업 트럭

현대 싼타크루즈는 북미 시장을 위한 전략적 모델이자, 픽업 트럭 시장에서 현대차의 브랜딩과 네임벨류는 높이는데 매우 큰 역할을 할 것이다. 디자인과 스타일에서 부터 경쟁 모델을 선택해야 할 이유를 찾을 수 없어 올 하반기 본격 출시하면 판매량에 대한 기대가 매우 크지만....

국내 시장에서 싼타크루즈 출시 여부는 승용화물이 아닌 승용으로 분류가 된다면? 출시를 안 하니만 못하는 결과라는 것을 현대차도 잘 알고 있을 것 같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3336)N
Car & Motor Review (1666)N
Review & Gadget (1086)
Photo & Travel (248)
june's lifelog (228)
Book (25)
Food story (73)

최근에 올라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