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출시 앞둔 초소형 SUV 베뉴, 실차 유출된 모습 보니 베이비 싼타페?!

현대자동차의 신차, 초소형 SUV 베뉴의 실차 모습이 유출됐다. 현대차 SUV 라인업의 새로운 막내이자 더 작아진 SUV 베뉴는 오는 4월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고, 뉴욕오토쇼를 통해서 월드 프리미어로 공개를 앞두고 있다.



현대차 초소형 SUV 베뉴는 코나, 스토닉 보다 더 작은 SUV형 엔트리 SUV로 도심을 위한 작고 실용적인 SUV를 원하는 소비자를 위한 모델로 더 작은 SUV를 원하는 여성 오너들을 위한 모델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SUV 전성시대를 맞고 있는 글로벌 자동차 시장에 새로운 먹거리는 SUV 신차를 선 보이며 라인업을 확장하는 것으로 완성차 메이커들이 앞 다투어 SUV 신차를 개발하고 선보이고 있는 가운데~



유럽과 아시아 시장에서 더 작고 더 실용적인 SUV를 원하는 소비자를 위한 신차를 선 보일 예정인 현대차 베뉴의 실차 모습이 유출됐다.

먼저 유출된 현대차 초소형 SUV 베뉴의 모습을 확인해 보자.

유출된 베뉴는 뉴욕오토쇼를 위해 준비 중 유출된 것으로 보이는데, 우핸들의 내부 구조가 이를 말해주는 것으로 국내에서 또한 베뉴 출시를 위해 보안에 각별히 신경을 쓰고 있지만 다시금 해외에서 그 모습이 유출되면서 외신들이 앞 다투어 베뉴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내고 있다.



유출된 베뉴의 실차 모습은 '베이비 싼타페' 의 모습이라고 해도 좋다. 코나와 싼타페, 팰리세이드까지 이어지는 전면 범퍼의 헤드라이트와 후드에 위치한 DRL의 패밀리 룩을 고스란히 이어 받은 베뉴의 전면은~

코나와는 또 다른 스타일을 제안한다. 톡톡 튀는 개성 보다는 대중적이면서도 컴팩트한 사이즈에 맞게 캐릭터 라인을 잘 다듬은 모습이다.



후면 또한 심플하지만 잘 정돈된 모습으로, 차체 사이즈나 구성의 특성상 비어 보이는 느낌은 남아 있으나, 이는 자사의 i20 또는 i10의 디자인을 바탕으로 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다.

특히, 후면에 레터링 된 터보는 1.0 터보 엔진을 주력으로 하고 있음을 예상해 볼 수 있는 대목으로 스토닉 1.0 터보의 파워트레인을 고스란히 이어 받을 것으로 예상해 볼 수 있다.


작은 차세 사이즈이지만 SUV의 느낌을 풍성하게 하기 위한 휠은 꽤나? 남성적인 느낌과 강한 느낌을 잘 살리고 있는 모습이다. 휠 디자인에 있어서 만큼은 어디 내 놓아도 손색이 없는 현대차의 강점을 베뉴에서도 잘 보여주는 부분이다.



실내의 구성은 베뉴의 상품성에 칭찬을 해야 할 부분이 아닐까? 한다. 모닝의 레이아웃을 바탕으로 대화면 인포테인먼트 디스플레이와 LCD 정보창을 내장한 공조기 컨트롤러, 아반떼와 공유하는 스티어링 휠 디자인 등~

차체 사이즈 대비 실내의 구성은 빈틈이 없어 보이는 것은 물론, 레이아웃이나 디자인 등에서 나무랄 것 없는 모습이다. 북미 시장의 경우 수동 변속기를 기반으로 CVT 무단변속기와 매칭을 이룰 것으로 예상되나, 엔진 배기량에 따라서 그 조합을 달라질 것으로 알려져 있다.

오는 뉴욕오토쇼와 그에 맞춰 국내에서 베뉴의 론칭을 앞두고 있는 현대차의 초소형 SUV 베뉴가 더 작고, 더 실용적이고, 더 경제적인 SUV를 찾는 소비자의 마음을 빼앗게 될지? 기대를 해 보자!!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3158)N
Car & Motor Review (1500)N
Review & Gadget (1083)
Photo & Travel (248)
june's lifelog (222)
Book (25)
Food story (73)

최근에 올라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