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2017 벤츠 E-Class 이렇게 변한다

메르세데즈-벤츠가 새로운 디자인과 스타일의 패밀리룩으로 신차를 발표할 때 마다 이어지는 실적으로 독일 프리미엄 브랜드의 명성을 제대로 보여주고 있다.

신형 S-클래스와 신형 C-클래스의 성공과 함께 GLA, CLA 등 라인업의 다변화와 함께 보수적인였던 브랜드는 한층 젊어지면서도 벤츠 고유의 아이덴티티를 유지하고 있다.

신차와 풀 체인지, 페이스 리프트 등의 변화를 거친 벤츠의 라인업 중에서 E-클래스는 소폭의 변화에도 불구하고 다시금 강남 쏘나타라는 애칭을 얻을 수 있을만큼 높은 판매고를 올리고 있는데~


소폭의 변화에 그치지 않고 S-클래스의 품격과 스타일을 접목하는 2017 E-클래스의 스파이삿이 외국 매체에 의해 공개되었다. 베이비 S-클래스로 불리는 C-클래스가 외관을 쏙 담아냈다면, 신형 E-클래스는 인테리어에서 베이비 S-클래스의 애칭을 이어갈 수 있게 되었다.

스파이샷으로 노출된 2017 E-클래스의 실내는 S-클래스의 전형적인 대시보드 레이아웃과 디지털 계기판, 대시보드 카울, Comand 통합 제어 스위치 등....


인포테인먼트 화면을 덛고 잇는 센터콘솔의 확장, 항공기에서 영감을 얻은 통풍구, 고전미를 풍기는 시계와 공조기 위치 등 S-클래스가 인테리어 디자인에서 전문가와 소비자로 부터 높은 평가과 칭찬을 2017 E-클래스에서도 이어갈 수 있게 되었다.

외관의 변화에 대해서는 풀 체인지에 대한 기대감이 그리 높지 않다. 위장막으로 가려진 외관의 레이아웃은 기존 E-클래스의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으며~


현재 E-클래스의 디자인과 스타일에 대한 만족도와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점을 고려하면 헤드라이트, 전면 그릴, 테일 램프 등의 디자인이 소폭 변경되어 적용 될 것으로 예상된다.

메르세데즈-벤츠가 제안하는 패밀리룩을 E-클래스에서만 소폭 적용한 지금의 모델에서 외관에서의 패밀리룩을 얼마만큼 적용해 완성될지 궁금해지는 부분이다.


신형 E-클래스는 2016년 세단에 이어 쿠페, 슈팅 브레이크, 카브리올레 등이 더 해지고, 고성능 버전인 AMG GT, E63 AMG 등의 퍼포먼스 라인업도 출시 할 예정이다.

새로운 패밀리룩을 선 보이며 승승장구하고 있는 메르세데즈-벤츠의 입문형 세단인 올 뉴 C클래스의 시승기는 아래 링크를 통해서 '잘 돌고, 잘 서고, 잘 달리는~'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2014/07/04 - 달리고! 돌고! 서고! 또 달린~ 벤츠 더 뉴 C220 / 200 시승기
2014/05/29 - 벤츠 GLA 200 CDI 직접 확인 해 보니, 국내 시장에서의 가능성은? - 부산모터쇼 특집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3325)N
Car & Motor Review (1656)N
Review & Gadget (1085)
Photo & Travel (248)
june's lifelog (228)
Book (25)
Food story (73)

최근에 올라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