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고유기 시대의 정답!! 소나타 하이브리드와 K5 하이브리드 출시가 기다려진다.

하이브리드
어마어마한 관람객을 유치한 2011 서울 모터쇼는 2년만에 열리는 것이 부족하기만 하듯이 성공적인 쇼 케이스를 성황리에 끝냈습니다. 올해의 모터쇼 슬로건은 '진화, 바위위의 녹색혁명'으로 슬로건에서도 쉽게 알 수 있듯이 자연과 인간이 함께 공준하고 고갈되는 자원을 대신 할 새로운 자동차의 미래를 보여주는 모텨쇼라고 할 수 있었습니다.  


하이브리드
하루 이틀로 아닌 고유가를 살아가는 지금 자동차를 구매한다면 한번쯤은 내연기관과 전기의 조합으로 이루어진 하이브리드 모델에 관심을 갖지 않을 수 없을 것 입니다. 친환경이라는 장점과 고유가 시대에 내연기관이 따라 갈 수 없는 효율성, 거기에 하이브리드만의 미래지향적인 디자인이 하이브리드로의 유혹을 쉽게 뿌리치기에 어려운 것이 사실입니다. 특히나 국내 메이커에서도 기대가 되는 하이브리드 모델이 서울 모터쇼에서 대거 선보여 높은 관심만큼이나 출시 될 모델에 대한 기대를 하지 않을 수 없는 부분입니다.



- 한국을 대표하는 스테디셀러 '소나타 하이브리드'

서울 모터쇼에서 가장 많은 취재진과 관심을 받은 부스라고 하면 올 여름 출시를 앞두고 있는 소나타 하이브리드를 공개한다는 소식과 소나타 하이브리드 모델을 먼저 볼 수 있다는 기대감 때문일 것입니다. 소타나 하이브리드는 환경 운동가 '조나단'과 함께 등장해 저속에서는 배터리와 전기모터로만 구동되다가 고속주행이나 강한 힘이 필요한 때 엔진이 가동되는 구조를 가지고 있습니다. 이는 공도에서 쉽게 만나 볼 수 있는 토요타 하이브리드 모델인 프리우스와 같은 형식을 취하고 있습니다. 


소나타 하이브리드
소나타 하이브리드는 한 지붕 두 가족 살림을 하고 있는 기아 K5 하이브리드와 마찬가지로 현대.기아의 독자기술로 개발한 병렬형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적용하고 있습니다. YF소나타를 기반으로 한 소나타 하이브리드는 기아 K5 하이브리드와 다르게 하이브리드 모델만의 새로운 디자인과 시스템이 적용되어 그 모습에서부터 확연히 다른 모습을 하고 그 모습을 공개했습니다. 소나타 하이브리드는 친환경과 더불어 소나타의 브랜드를 그대로 이어받아 올 여름 국내 하이브리드 시장에 큰 변화를 예고하고 있는 기대주라고 할 수 있습니다.  


소나타 하이브리드
소나타 하이브리드는 이미 외국의 자동차 전문 블로그와 사이트에서 디자인을 비롯해 많은 부분이 공개되어 낮설지 않은 모습을 하고 있지만 이미지가 아닌 실제 하이브리드의 모습은 디자인과 스타일이 이미지와는 확연히 나은 모습을 보여 주었습니다. 첫선을 보인 모델 또한 푸른색을 대표 컬러로 선보였는데 이는 하이브리드를 상징하는 푸른 컬러를 적용하였다고 현대측은 밝혔습니다.
 


소나타 하이브리드


소나타 하이브리드
소나타 하이브리드의 특징은 '스타터 제네레이터'를 적용하여 부드러운 시동이 특징이고 전기모터로만 구동되는 저속구간에는 소음이 전혀 발생하지 않기 때문에 인위적으로 소음을 발생시키는 스피커를 장착하여 보행자의 안전도 최대한 고려하고 있습니다. 새롭게 적용된 디자인에서 LED라이트와 대형 라디에이터 그릴이 기존 소나타와 확연히 구분되는 디자인으로 현대가 야심차게 준비하고 기대를 하고 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전면의 미래지향적인 인상외에 소소한 부분에서 하이브리드 모델임을 알 수 있는데 소나타 하이브리드의 디자인의 이미지가 아닌 실제의 모습을 보고 있노라면 성능만이 아닌 디자인에서도 소나타의 인기와 명성을 이어가기에 충분한 매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 디자인으로 막강 파워를 자랑하고 있는 기아의 'K5 하이브리드'

K5 하이브리드
기아자동차 부스에서 많은 관심을 받았던 K5 하이브리드 모델은 2010년 LA 오토쇼를 통해 그 모습을 미리 선보이면서 기존 K5의 인기와 매력을 하이브리드 모델에 이어가면서 소나타 하이브리드와 함께 기대하지 않을 수 없는 신차입니다. K5 하이브리드는 2011년 가을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모델이기에 관심과 기대가 더욱 커지고 있는데 소나타 하이브리드와 마찬가지고 병렬형 하이브리드 시스템을 적용하고 있습니다.
 


K5 하이브리드
기아 K5 하이브리드 모델은 150마력의 4기통 2.0L 엔진과 41마력의 전기모터의 조합으로 최고 191마력의 성능을 가지고 있습니다. 외관으로 보여지는 디자인은 현대 소나타 하이브리드와 다르게 기존 K5의 아이덴티티를 그대로 유지하면서 지금 당장이라도 출시 할 수 있을 만큼의 높은 완성도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K5 하이브리드
기존 내연기관의 K5와 하이브리드의 디자인 차이점은 새롭게 디자인 된 휠과 프론트 휀다에 있는 에코 하이브리드 엠블럼, 후면의 테일램프 디자인 등... 기존 K5의 스타일을 최대한 반영한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이는 많은 인기와 판매를 누린 K5의 그것을 이어가고자 하는 메이커의 전략과 디자인에 필요한 리소스를 줄이는 원가절감이라는 장점을 취하고 있는 모습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아직 K5 하이브리드 모델의 연비나 자세한 사항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국내 기술력으로 이루어낸 하이브리드 모델에 대한 기대와 고유가 시대를 살아가는 지금의 현실에서 하이브리드가 가지고 있는 배터리와 전기모터의 성능 등을 기대하지 않을 수 없는 모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K5 하이브리드
위에서 언급한 소나타 하이브리드와 K5 하이브리드를 살펴보면 기대와 기술적인 면에서 현대가 조금 앞서고 있는 듯한 인상을 받고 있는데 어쩌면 K5에게 내준 중형차시장의 패권을 다시 찾기 위한 모습이라고 예상되기도 하는 부분입니다. 



- 국내 판매만 시작되면 될 '쉐보레 볼트'

쉐보레 볼트
쉐보레 볼트는 2년전이 서울 모터쇼에서 감각적인 디자인으로 그 모습을 선보이면서 많은 관심을 받았던 모델입니다. 그 당시 하이브리드, 전기자동차에 대한 미래가 현실적으로 멀게만 느껴졌었지만 2년 후인 지금의 하이브리드는 공도에서도 그리 어렵지 않게 볼 수 있는 모델이 되고 있습니다. 쉐보레 볼트는 이미 외국에서 판매를 시작한 모델로 국내에서도 그 출시를 앞두고 있는 모델입니다. 


쉐보레 볼트
아시겠지만 쉐보레 볼트는 기술적이나 성능면에서 출시를 앞두고 있는 하이브리드 모델에 비해 다소 약한 것이 사실입니다. 이는 먼저 출시된 모델이고 볼트란 이름의 하이브리드 모델이 출시되어 도로를 누비고 있다는 것만으로도 큰 의미를 둘 수 있는 이미지 리딩 모델이라해도 과언이 아닐 것 입니다.  미래 지향적인 디자인의 높은 퀄리티와 가정용 전원으로 충전할 수 있다는 매력을 가지고 있는 모델로 현재 시판중이라는 차량이라는 점에서... 그리고 쉐보레에서 국내 출시를 앞두고 있는 하이브리드 모델이기에 관심을 두지 않을 수 없는 모델입니다. 최대출력 150마력, 최고속도 161km의 성능을 가지고 있는 볼트는 한번 충전으로 최대 이동거리가 80km에 달하는 양산차라는 점이 가장 큰 메리트하고 할 수 있는데 시작은 미약하지만 끝은 창대하리라는 말귀가 잘 맞아 떨어질 것 같은 쉐보레의 하이브리드 모델입니다.
 


+ 진화, 바퀴위의 녹색혁명이라는 슬로건 성대하게 막을 내린 서울 모터쇼는 친환경, 하이브리드, 전기차의 기술력과 효율성, 자연과 사람이 함께 공존하는 자동차 문화를 보여주는 자리였습닏. 하지만 일부 메이커에서는 하이브리드나 전기차에 대한 부분을 축소하고 출시를 앞두고 있는 신모델과 주력차종을 내세우며 장삿 속을 보여주기도 해 아쉬움이 남기도 했습니다. 2011년 국내 시장에 출시가 예정되어 있는 국내 메이커의 기술력과 신차를 미리 볼 수 있었다는 것만으도 충분히?! 좋았던 자리였었습니다. 자동차 문화는 자동차의 기술력 뿐만 아니라 환경을 생각하고 친환경 기술력을 바탕으로 내일의 자동차를 미리 만나 볼 수 있었던 행사로 자동차 문화를 선도하고 만들어가는 자리는 2년후에 더욱 알찬 서울 모터쇼가 되었으면 좋겠다는 바램입니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론리나잇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자인은 쏘나타 하이브리드가 나은듯~

    2011.05.13 04:15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3354)
Car & Motor Review (1684)
Review & Gadget (1086)
Photo & Travel (248)
june's lifelog (228)
Book (25)
Food story (73)

최근에 올라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