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Car & Motor Review/Test Driving

[K3 쿱 시승기] 쿠페의 색깔을 담으려는 노력! K3 쿱(쿠페) 제로백

by 쭌's 2013. 9. 24.

+ K3 쿱(쿠페) 시승기 - 쿠페의 색깔을 찾기 위한 노력의 결과물! K3 쿱(쿠페) 제로백

포르테 쿱에 이른 K3 쿱(쿠페)을 연휴기간 동안 시승하면서~ 끝이 없을 것 같은 귀성길 정체를 거치기도 하고, 한적한 도심구간과 국도 구간을 명절 덕분에 다양한 상황에서 주행을 할 수 있었습니다.

1700만원 대에서 부터 구입할 수 있는 K3 쿱(쿠페)은 1.6L GDI 모델과 터보 GDI 중에서 선택할 수 있는데... 트림의 선택은 운전자의 취향을 고려하면 후회없는 선택을 할 수 있을 것 같으며... 디자인이나 구성, 성능과 퍼포먼스 등에서 기아차의 쿱(쿠페)에 대한 노력을 많이 했다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K3 쿱 시승기] 스타일만큼은 고성능 쿠페!! 젊은층에 어필하기 좋은 포지션과 디자인!!

+ 1.6 GDI 제로백 그리고 넘치지도 부족하지도 가속 성능~

쿱(쿠페)하면 응당 터보 GDI가 당연시 되는 것이 사실이지만... 터보가 가지는 장점만큼이나 노멀 모델이 가진 기본기에 제공하는 라이딩 & 핸들링에 대한 부분에서도 만족스럽운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먼저 터보가 아닌 non-turbo 1.6 GDI와 6단 자동변속기의 조합이 만들어내는 가속성능을 제로백을 통해서 확인해 보겠습니다. 아래 영상은 런처콘트롤 없이 정지상태에서 풀 악셀을 통해 100km에 도달하는 2개의 영상입니다.


첫번째 영상은 약간의 오르막으로 제로백(0-100km) 수치는 약 11초로 논-터보이다 보니 동일한 심장을 지닌 벨로스터(논-터보)와 거의 동일한 수치를 보여주었습니다. 체감으로 느끼는 가속감은 벨로스터보다 K3 쿱(쿠페)이 낳다고 할 수 있습니다.


두번째 영상은 반대로 약간의 내리막으로 제로백(0-100km) 수치는 약 10초로 1초 정도의 차이를 보이고 있습니다. 제로백 영상에서 확인 할 수 있듯이 파워풀한 가속성능을 보여주지는 않치만 1.6 GDI 임을 고려하면 고RPM을 사용하면서 변속도 빠르게 진행되고 부담없는 가속성능을 보여주었습니다.

[시승기] 벨로스터의 주행성능과 효율성은?

K3 쿱(쿠페)의 기본 트림인 1.6 GDI는 205/16인치 휠 타이어를 적용하고 있는 점을 고려하면, 초반 가속 성능은 괜찮으며 초반 엑셀링에 민첩하게 반응하여 운전자가 느끼는 속도감은 꽤나~ 높은 스피디함을 제공합니다.

초중반까지의 가속 성능은 운전자의 의도대로 잘 따라와주는 모습을 보여주는데~ 6단 자동변속기의 반응은 매우 만족스러운 모습을 보여주어, 터보 GDI에 적용되는 패들쉬프트의 반응 및 사용하는 재미를 느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고속으로 올라가면 1.6L 엔진의 한계를 드러냅니다. 배기량이 작다보니 고속에서에 엑셀링은 킥다운과 함께 1.6L GDI에서 낼 수 있는 파워를 지면에 전달하려는 노력이 느껴지며, 킥다운의 변속 충격이나 타이밍은 매우 만족스러운 반응과 느낌을 전달합니다.


+ 쿠페에 가까운 승차감과 핸들링~

승차감은 K3 세단과는 확실히 다른 탄탄함을 가지고 있습니다. 잔진동은 꽤나 잘 걸러주면서 단단한 하체의 셋팅은 라이딩 & 핸들링을 중시하는 젊은 층에게 어필하기 충분한 모습이며, 세단의 편안함은 K3 쿱에서 기대하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205/16인치 휠 타이어 셋팅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17인치 휠 타이어를 선택하게 되면 승차감은 더욱 탄탄해져서 쿠페에 부합하는 승차감과 주행 성능을 제공합니다.

핸들링은 K3 세단에 비해 많은 부분 개선이 되어 직관성도 좋아지고, 날카롭지는 않치만 엔진의 성능과 휠 타이어를 고려했을 때 부족하지 않은 핸들링을 제공하며, 그립감이나 스티어링의 조작 버튼에서도 만족스러워 쿠페에 한발 더 가까이 다가간 느낌을 확연히 느낄 수 있습니다.

연속 코너에서의 와인딩이나 슬라럼에서도 스티어링은 반응은 좋으며, 하체의 움직임 또한 무너질 듯 하면서도 무너지지 않는 모습을 보여주었습니다. 오히려 205/16인치 타이어가 차체를 못 받쳐주어 17인치 타이어의 필요성을 절실하게 느끼게 되며, 에코 타이어를 순정으로 적용하고 있어 그립력이 떨어지는 스펙이라 더욱 아쉽게 느껴지는 부분입니다.

브레이크 성능이나 답력에서도 운전자의 의도대로 반응을 하고 있으며, 브레이킹 시 조향 능력 또한 탄탄한 하체가 뒷받침 되어 고성능 쿠페가 갖추어야 기본기에 가까워졌다는 것을 느낄 수 있습니다.

터보 GDI가 부담스럽거나 혹은 가격이나 연비 등으로 인해서 1.6 GDI를 선택하지만 주행 성능에 비중을 두고 K3 쿱(쿠페)을 선택 할 예정이라면 17인치 휠 타이어를 꼭!! 선택하는 것이 좋을 것 같습니다. 17인치 휠 타이어만으로도 K3 쿱(쿠페)의 퍼포먼스를 제대로 즐길 수 있을 것 같습니다.

K3 쿱(쿠페)의 연비는 도심구간에서 무던하게 주행하면 평균 9~10km/L대의 효율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연비의 효율성을 고려한 에코 타이어와 16인치 휠, 에코 모드를 활성화하면 빠른 쉬프트업(2,000rpm)이 이루어져 연비를 높이기 위한 셋팅이 제공됩니다. 초반 빠른 응답성과 반응으로 인해서 에코 모드에서도 불편함이나 답답함은 크게 느끼지 않아도 되며, 가속시에도 아주 약간의 딜레이 타임이 있을 뿐입니다.

+ K3 쿱(쿠페)를 일주일 동안 시승하면서 기아차가 고성능 쿠페는 아니지만 쿠페의 기본기에 가까이 하려는 노력을 실감할 수 있었습니다. 1.6 GDI (non-Turbo)가 가지고 있는 성능과 퍼포먼스를 최대한 실감할 수 있도록 한 셋팅에서 부터 하체의 탄탄함과 핸들링에서 터보 GDI에 대한 욕심을 더욱 절실하게 느끼게 해 주었기 때문입니다.

1700만원 대에서 부터 구입할 수 있는 대중적인 쿠페의 성능과 스타일을 원하는 소비자라면 K3 쿱(쿠페)을 선택하는데 있어 부족함이 없을 것 같으며, 좀 더 다이내믹하고 파워불한 성능을 원한다면 터보 GDI를 선택한다면 그에 응당하는 라이딩 & 핸들링의 만족감을 느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단, K3 쿱(쿠페)의 심장은 1.6 GDI & 터보 GDI입니다. 1600cc 배기량만큼의 이상도 이하도 아닌 그에 준하는 성능과 퍼포먼스를 가지고 있다는 점을 충분히 고려하여 K3 쿱(쿠페)을 선택하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1

  • Chef.BIN 2013.10.15 20:19 신고

    낳다..수정바랍니다.
    세단과 쿠페의 차이점 같은 부분이 있었으면 합니다.
    포르테에서도 세단 타다가 쿠페를 타보곤 다른느낌을 한껏받을수있었는데. (본문에 나왔던 서스펜션, 배기소리등)
    그런부분이 좀더 많았으면 내용이 좀더 풍부했을꺼라 생각됩니다.
    잘봤습니다.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