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성능 비교] 갤럭시 S6 vs LG G4 사용자 경험에서 부터 차이가...

2015년 상반기 국내 시장은 물론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에서 이슈의 주인공이 된 갤럭시 S6와 LG G4가 출시 이후 판매되면서 두 모델에 대한 장,단점, 성능 비교 등 플래그십 스마트 선택에 있어 고민에 빠지게 만들고 있다.

플래그십 스마트폰의 상향 평준화로 인해서 하드웨어의 특성상 큰 차이를 보이고 있지 안는다는 점에서 소비자는 어떤 제품을 골라야 할지? 더욱이 어려운 결정 장애를 겪게 되는데....


국내 및 글로벌 시장에 먼저 포문을 연 삼성 갤럭시 S6 & S6 엣지가 품귀현상을 빚기도 할 만큼 높은 인기와 판매고를 올리고 있는 가운데 LG전자의 회심작인 LG G4가 출시되면서 삼성이냐? 엘지냐? 의 안드로이드 진영 경쟁이 치열하게 펼쳐지고 있다.

그런 가운데 LG G4가 소비자에게 전달되기 시작하면서 LG G4의 프로세서와 최적화 등에 대한 우려가 사용자 경험을 통해서 현실에서 나타나고 있어 출시한지 얼마되지도 안은 신상 스마트폰이 졸지에 졸작으로 치부 될 수도 있는 위기에 빠졌다.

LG G시리즈는 침체기의 LG 스마트폰을 수렁에거 건저낸 모델로 G4에 대한 자심감을 출시 전부터 표출해왔고, 하드웨어만큼 최적화에도 많은 신경을 써서 최고의 경험을 제공하겠다는 LG G4와 이미 시장에서 높은 판매고로 성능과 품질을 인정 받은 갤럭시 S6 & S6 엣지의 스펙 비교를 먼저 확인 해 보자.



위 상세 스펙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두 모델간의 차이는 일명 도찐개찐이다. 대부분의 비슷한 사양을 가졌지만 두 라이벌의 제조 환경이나 브랜드 아이덴티티에 따라서 주거니 받거니 하는 하드웨어를 가지고 있고 스펙만으로 두 라이벌 중 한 쪽 손을 들어주기에 무리인 것이 사실이다.

소비자 또한 두 브랜드의 아이덴티티와 선호도가 다른 만큼 자신의 환경에 더 유용하게 이용할 수 있는 모델을 선택하는 것이 가장 바람직한 소비라고 할 수 있지만...

LG G4의 AP인 퀄컴 스냅드래곤 808이 이미 망작?! 이라는 말이 나올정도로 성능이나 데이터 처리 등에서 아쉬움을 드러냈었다는 점에서 LG G4에 대한 우려가 컸었던 것이 사실이다.

이는 소비자의 경험을 통해서 우려가 현실로 나타나 앞으로 LG G4가 말하는 최적화는 안드로메다에 있는 것인지? 최상의 경험을 제공하는 G4는 어디로 갔는지? 등에 대한 대답을 어떻게 할 것인지? 궁금해지는 부분이다.

아래 동영상은 '아찌(http://bit.ly/1F2YF0W)' 커뮤니티에 올라온 갤럭시 S6와 LG G4의 성능 및 속도 비교 테스트 영상을 먼저 확인 해 보시기 바란다.

어떠신가? 두 라이벌의 부팅에서 부터 앱 실행 등 일반 사용자가 늘 경험해야 하는 라이프 스타일에서 LG G4는 최적화!! 라는 무색하게 갤럭시 S6와의 차이를 보여준다.

영상에서도 확인할 수 있듯이~ 동일한 조건, 동일한 환경에서 테스트한 사용자 경험 중심의 갤럭시 S6 vs LG G4는 두 모델 중 어떤 모델을 선택하느냐? 에 따라서 늘 손에 쥐고 사용해야 하는 자신의 스마트폰 환경을 미리 예측할 수 있을 것이다.

한쪽은 네거티브, 한쪽은 포지티스 마케팅을 치열하게 펼치고 있는 LG와 삼성의 플래그십 스마트폰 경쟁! 영상의 비교 테스트가 누구나 인정하고 공감하는 절대적 속도 비교 테스트라고 할 수는 없지만! 두 모델 중 고민하고 있는 소비자라면? 현명한 선택을 하는데 적지 안은 도움이 될 것이라 생각되며~


갤럭시 S6 & S6 엣지에 대한 리뷰와 사용 후기는 아래 링크를 통해서 자세히 살펴 보시기 바란다.

- 품귀현상 갤럭시 S6 엣지 골드 플래티넘 64GB 개봉기
- 2015 1Q 각 국의 인기 스마트폰은? Antutu 빅데이터 분석
- LG G4 액정 무상 교체로 초강수! 갤럭시 S6 잠재우나?
- 이통사 별 갤럭시S6 가장 높은 보조금 지급은?
- 갤럭시 S6 엣지 0.7초 카메라?!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3347)
Car & Motor Review (1677)
Review & Gadget (1086)
Photo & Travel (248)
june's lifelog (228)
Book (25)
Food story (73)

최근에 올라온 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