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view & Gadget/Smartphone

LG G3 스크린 뉴클런 독자 AP의 성공 가능성은?

by 쭌's 2014. 10. 24.


+ LG G3 스크린, 독자 AP 뉴클런의 성공 가능성은?

LG G시리즈의 성공과 함께 G시리즈의 파생 상품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 아이폰6 & 플러스 사전 예약판매가 시작된 24일 유플러스 전용으로 G3보다 더 큰 사이즈의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G3 스크린을 출시했다.

LG G3 스크린에서 가장 주목해야 할 부분은 LG전자의 독자 AP인 뉴클런(NUCLUN)을 탑재한 첫번째 모델로 삼성 갤럭시 시리즈에서 먼저 선 보여였던 빅리틀 구조의 옥타코어 프로세서이다.

이로서 삼성과 LG는 독자 AP 개발을 완성하면서 모바일 AP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춘 것과 동시에 독자 AP를 통해서 자사의 스마트폰의 경쟁력은 물론, OS 최적화 및 기능 향상을 가져올 수 있게 되었다.


LG 뉴클런 AP는 1.5GHz 쿼드코어 (ARM 코어텍스 A15)와 저전력 1.2GHz 쿼드코어 (ARM 코어텍스 A7)으로 구성된 빅리틀 구조이다. AP의 하드웨어 스펙을 보면 여느 스마트폰 부럽지 않은 성능과 데이터를 제공한다.

하지만, 갤럭시 시리즈에서도 그랬듯이 뉴클런 AP가 아무리 높은 성능과 퍼포먼스를 보여준다고 해도 OS의 최적화와 수 많은 앱에 얼마나 대응하고 최적화 되었는지? 에 대한 의구심은 밝히고 있지 않다.

OS와 앱 등의 기능 구현에서 뉴클런 AP가 제대로 대응하고 퍼포먼스를 발휘하지 못한다면~ 고성능 스펙과 하드웨어는 단지 말 장난에 불가하기 때문이다.


여기에 LG전자의 독자 AP인 만큼 배터리 소모에 대한 부분을 어떻게 해결했는지? 기존 AP에 대비 얼마만큼의 저전력을 사용하면서 퍼포먼스를 보여주는지? 에 대하 부분은 의문으로 남아있다.

배터리 사용시간에 대한 소비자의 Needs는 더욱 커지고 있는 상황에서 3,000mAh 배터리 용량이 뉴클런 AP는 물론, 광대역 LTE-A 단말기 중 가장 큰 5.9인치 IPS 디스플레이가 소모하는 전력을 어떻게 감당할 수 있을지? 궁금해지는 부분이다.

현재 출시된 스마트폰 배터리 사용시간에 광대역 LTE 네트워크와 대화면 디스플레이가 배터리 소모의 주된 요인이라는 점을 감안하면 기존 G3와 동일한 배터리 용량에 디스플레이는 더욱 커졌고, 뉴클런 AP가 얼마만큼의 저전력을 실현했을지? 확인되지 않은 상황에서 속 빈 강정이 될 우려도 상당부분이 존재한다.

LG G3 스펙은 아래와 같다

- 크기 157.8*81.8*9.5 mm
- 무게 182g
- 색상 블랙, 화이트
- 네트워크 광대역 LTE-A
- 칩셋 뉴클런(NUCLUN) 옥타코어(1.5GHz 쿼드+1.2GHz 쿼드)
- 디스플레이 5.9인치 풀HD IPS LCD 디스플레이
- 카메라 후면 1,300만 화소 OIS플러스, 전면 210만 화소
- 배터리 3,000mAh 착탈식
- 메모리 2GB RAM / 32GB eMMC
- 운영체제 안드로이드 4.4 킷캣
- 출하가 80만 3,000원

여기에 G3 스크린은 네이밍에서 확인 할 수 있듯이 기존 G3를 그대로 계승하였다. 이는 G3가 좋은 평가를 받은만큼 기본적인 신뢰와 인지도를 가져간다는 점은 장점이지만....


동일한 디자인의 식상함과 피로감은 아쉬운 부분이 아닐 수 없다. 가뜩이나 G시리즈 디자인의 변화가 거기서! 거기인데가~ 보급형에서 하이엔드까지 파생상품이 늘어만 가고 있는 상황에서 G3 스크린의 그냥 G3로 보일 수 밖에 없는 새로운 스마트폰의 'New'를 전혀 가져오지 못하고 있는 것 또한 LG  G시리즈가 풀어야 할 숙제이다.

LG G3 스크린 출시와 함께 유플러스의 이용자의 선택권이 또 하나 늘어나게 된 반가운 소식이지만.... 유플러스 이용자가 LG전자 독자 AP 뉴클런의 첫번째 베타 테스터로 전락하지 안았으면... 하는 바램이다.

LG G3와 보급형 G2X 등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통해서 확인 해 보시기 바란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