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Review & Gadget/Smartphone

푸딩카메라, 아날로그 감성을 품은 소셜네트워크 Pudding.to(푸딩 투) - 아이폰 어플 추천

by 쭌's 2012. 2. 16.
+ 푸딩카메라, 아날로그 감성을 품은 소셜네트워크 Pudding.to(푸딩 투)
아이폰 및 안드로이드폰 사용자, 특히 셀카나 스마트폰의 카메라를 120% 활용하는 여성들에게 모르면 간첩이라고 할만큼 이미 많은 인기를 누린 카메라 어플이라고 하면 푸딩카메라, 푸딩 얼굴인식 어플을 빼 놓을 수 없습니다. 스마트폰의 고화소 카메라를 이용하는 수많은 어플이 있지만 푸딩카메라의 필터와 얼굴인식이라는 신선하고 재미있는 아이디어 덕분에 푸딩카메라의 인기는 건재함을 보이고 있습니다.

Pudding.to(푸딩 투)

그런 푸딩카메라, 얼굴인식에 이는 푸딩.투(Pudding.to) 어플이 새로운 기능과 아이디어, 재치를 더해 선보였습니다. 기존 푸딩카메라와 얼굴인식은 사진을 찍는 것에 포커싱이 되어 있다면 푸딩.투(Pudding.to)는 '~에게 푸딩하다' 라는 의미의 공유라는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에 아날로그 감성을 품을 어플을 넘은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로서의 새로운 모습으로 선보이고 있습니다.


+  푸딩.투(Pudding.to), 아날로그 감성을 탐하다!!

푸딩.투(Pudding.to)의 특징 중에서 가장 주목할 만한 부분은 디지털인 스마트폰의 어플에서 아날로그의 감성을 탐하고 있다는 점입니다. 차갑고 딱딱한 디지털시대에 살아가면서 아날로그 감성에 대한 향수를 디지털에 품고자 하는 개발사의 의지와 노력을 느낄 수 있습니다.

Pudding.to(푸딩 투)

기존 푸딩카메라는 사진을 찍고 공유하는 기능이 주력이었다면  푸딩.투(Pudding.to)는 사진에 자신을 상태, 감정을 포함하는 아날로그 감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자신의 일상이나 여행, 라이프 스타일에서 사진을 찍고 코멘트를 첨부하는 형식을 넘어 지금 자신이 느끼는 감성, 감정을 사진과 함께 표현할 수 있다는 점입니다.

 

Pudding.to(푸딩 투)

감성, 감정의 표현이라는 것이 직접 텍스트로 적는 것이 쑥스럽기도 하고 낮간지럽기도 한 것이 사실이기 때문에 친한 친구나 연인들을 제외하고는 녹녹치 않습니다. 그런 사용자의 정서를 대변해 단순히 사진과 텍스트로 말하는 것이 아닌 감정과 감성을 표현할 수 있는 도구를 제공한다는 점은 한단계 진화한 카메라 어플이면서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시작하고 있다고 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Pudding.to(푸딩 투)

푸딩.투(Pudding.to)는 이것으로 끝나는 것이 아닌 사진에 자신의 감성을 대변하는 음악을 추가할 수 있는 기능까지 제공하고 있습니다. '내 기분'이라는 기능으로 2% 부족한 감성을 음악을 통해서 더욱 풍부하게 표현할 수 있어 그동안 사진이면 사진, 이모티콘이면 이모티콘, 텍스트면 텍스트로 끝나는 것이 아닌 풍부한 감성을 함께 공유할 수 있는 음악이라는 장르를 통해서 사진과 이모티콘, 텍스트, 음악까지... 감성을 표현하는 도구로서의 면모를 모두 갖춘 아날로그 감성을 품은 푸딩의 새로운 얼굴입니다.


+  푸딩.투(Pudding.to), 소셜 네트워크를 탐하다!!

Pudding.to(푸딩 투)

스마트폰을 사용하면서 페이스북, 트위터와 같은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빼 놓을 수 없습니다.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의 대표적인 페이스북, 트위터를 비롯해 사진을 공유하는 다양한 SNS 서비스를 사용하는데...  푸딩.투(Pudding.to)는 기존 SNS에  푸딩.투(Pudding.to)만이 가진 아날로그 감성을 더하고 있습니다.



Pudding.to(푸딩 투)

푸딩카메라를 한번이라도 사용해 본 사용자라면 기존 서비스에서도 SNS를 사용할 수 있다는 것을 잘 알고 있고, 푸딩카메라마의 사진 공유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습니다. 그런 푸딩카메라는  푸딩.투(Pudding.to)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푸딩.투(Pudding.to)만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새롭게 선보이고 있습니다.

 

Pudding.to(푸딩 투)

푸딩.투(Pudding.to) 소셜 네트워크를 통해서 트위터와 같이 팔루워, 팔로윙을 할 수 있도록 제공하고 친구 추천, 인기 사진 등을 손쉽게 친구를 추가할 수 있어  푸딩.투(Pudding.to)만의 네트워크를 만들어 갈 수 있습니다. 여기에 태그의 개념을 도입하여 같은 관심과 같은 주제에 대해서 이야기하는 동질감을 함께 느낄 수 있어 기존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와 비슷하지만 디지털에서 느낄 수 있는 아날로그 감성을 더욱 풍부하게 느낄 수 있는 아날로그 감성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를 지향하고 있습니다.

이는 스마트폰의 카메라를 더욱 활발히 이용하는 여성 사용자에게 더욱 어필할 수 있는 아기자기한 감성과 재미를 담고 있어서 조금은 딱딱하고 지루한 기존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의 단점을 장점을 품고 있어  푸딩.투(Pudding.to)만의 소셜 네트워크 서비스에 대한 기대를 가져도 좋을 것 같습니다.


+  푸딩.투(Pudding.to), 직접 사용해 보는 것이 가장 확실한...


위에서 언급한  푸딩.투(Pudding.to)의 두드러진 특징 외에도 더욱 강화된 카메라 기능, 페이지 기능, 공유 기능 등...  푸딩.투(Pudding.to)는 단순히 카메라 어플의 업그레이드가 아닌 기존 푸딩서비스와는 확실히 다른 디지털에 아날로그 감성을 품고 있습니다.

Pudding.to(푸딩 투)

페이스북의 타임라인과 같은 플랫폼을 제공하여 친구 또는 팔로워, 팔로윙의 새로운 사진과 감성을 공유할 수 있고, 알만한 친구 추천을 통해 푸딩.투(Pudding.to)라는 어플을 함께 사용하는 사용자와의 네트워크를 만들어 갈 수 있습니다.


Pudding.to(푸딩 투)

Pudding.to(푸딩 투)

또한 10여가지가 넘는 카메라의 필터를 통해서 사진을 찍는 재미를 더하고 푸딩 미션을 클리어하는 게임적인 요소를 통해 추가되는 새로운 필터를 통해 기록의 의미인 '찍다'를 넘어서 '재미있게 찍다' 라는 즐거움을 선사하고 있습니다. 나날이 진화하고 발전하는 스마트폰 만큼이나 스마트폰에서 가장 중요하다고 할 수 있는 컨텐츠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푸딩.투(Pudding.to).... 디지털에 아날로그 감성을 더한 찍고, 듣고, 공유하고, 이야기하는 서비스를 직접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댓글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