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서울모터쇼 현대차가 말하고자 하는 것은? - 컨셉카 HDN-9 Venace(벤에이스) 공개

2013 서울모터쇼가 28일 프레스데이를 시작으로 화려한 막을 열었습니다. 금번 모터쇼는 킨텍스가 새롭게 오픈한 제 2전시장까지 확대되어 볼거리가 더욱 풍성해졌는데... 그 첫번째로 현대자동차가 말하고자하는 앞으로에 대한 내용으로 먼저 시작해 보려합니다.

오전 10시부터 진행된 현대자동차 컨퍼런스의 최대 관심사는 역시 세계 최초로 공개되는 고성능 컨셉을 가지고 HDN-9 Venace(벤에이스)입니다. HDN-9 Venace는 현대자동차가 최근 고성능 모델 개발을 하고 있는 루머와 함께 공개되는 것이어서 더욱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컨셉카입니다.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럭셔리 스포츠 쿠페 콘센트카 HDN-9 Venace(벤에이스)는 현대차 남양연구소에서 디자인한 아홉 번째 콘셉트카로 현대차의자인 아이덴티티인 '플루이딕 스컬프처' 를 한 단계 발전시켜 고성능, 다이내믹, 클래식, 럭셔리 그리고 자연에서 영감을 얻은 현대차의 디자인을 집약하고 있습니다.

HDN-9 Venace(벤에이스)는 전장 4,695mm, 전폭 1,890mm, 전고 1,340mm, 휠베이스 2,860mm로 후륜구동을 바탕으로 3.3L 터보 GDI 엔진과 8단 자동 변속기가 조합돼 최고출력 370마력의 강력한 동력성능을 발휘한다고 합니다.

고성능 럭셔리 쿠페 콘셉인 만큼 고성능 모델에 적용되는 브렘보 등의 그에 걸맞는 하드웨어를 갖추고 있고, 롱 후드와 롱 휠베이스는 현대차의 헥사고날 그릴과 강력한 캐릭터 라인, 외부 렌즈가 없는 독특한 형태의 램프 등을 적용하고 있습니다.

콘셉트 카이지만, 고성능 모델에 개발을 하고 있는 루머와 예상을 감안하면 양산형에 매우 가깝게 다가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며, 일부 고성능 스포츠카에 적용되는 '버터플라이 도어'와 22인치 초대형 알로이 휠에 카본을 더해 차체 경량화와 스타일을 완성하고 있습니다.

현대차의 디자인은 글로벌 시장에서 앞서나간다고 해도 과언이 아닐만큼 높은 완성도를 보이고 있어, 세계 최초로 공개된 HDN-9 Venace(벤에이스)가 양산차로 언제 나타날지 기다려지는 부분입니다.

+ 현대차, 물적 성장에서 질적 성장으로 변화를...

현대차 김충호 사장은 컨퍼런스를 통해서 '현대차는 그 동안의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더 많은 고객에에 경험과 상상 이상의 가치를 전달하는 '모던 프리미엄'을 실천하기 위해 노력할 것' 이라 밝혔습니다.

이는 그동안 국내는 물론 글로벌 시장에서 현대차의 점유율을 높이고, 물적 성장을 통했던 모습과 달리 질적 성장을 통해서 현대차의 프리미엄을 알리고 기술력과 경쟁력을 갖추겠다는 의지를 보였습니다.

특히 광고나 미디어를 통해서 확인 할 수 있듯이, 찾아가는 서비스, 프리미엄 고객 서비스 등 고객에게 차량을 판매하는 것으로 끝나는 것이 현대차만의 지속 가능한 프리미엄 서비스를 통해서 브랜드 벨류 상승을 실현하겠다라고 해석 할 수 있습니다.

세계 최초로 첫 선을 보이는 HDN-9 Venace(벤에이스)를 통해서도 예상 할 수 있듯이 고성능 모델, 프리미엄 모델, 럭셔리 모델 등에 대한 기술 개발과 도전을 통해서 여타의 프리미엄 브랜드와 동등하게 경쟁하겠다는 의지를 통해서 현대차의 변화와 도전을 앞으로 기대해도 좋을 것 같습니다.

현대차가 고성능, 럭셔리, 모던 프리미엄 등 질적 향상을 통해서 현대차가 가지고 있는 기존의 이미지를 넘어 프리미엄 브랜드로 우뚝 서는 날을 기대 해 봐도 좋을 것 같습니다.
반응형

댓글을 달아 주세요

카테고리

june's Photo & Review (3354)
Car & Motor Review (1684)
Review & Gadget (1086)
Photo & Travel (248)
june's lifelog (228)
Book (25)
Food story (73)

최근에 올라온 글